홍선영 근황, 운동 또 운동.."몸이 점점 가벼워져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홍선영 근황, 운동 또 운동.."몸이 점점 가벼워져요"
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홍진영의 친언니 홍선영이 운동에 재미를 붙인 근황을 전했다.

홍선영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몸이 점점 가벼워져요. 오늘도 열심히 운동했습니다. 저 같은 사람도 하는데 여러분도 할 수 있어요. 절대 포기하지 마세요. 바로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 우리 모두 건강하게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아요"라는 글과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홍선영은 공을 들고 스쿼트에 열중하고 있다. 점점 살이 빠지고 있는 홍선영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해당 게시물에는 홍진영이 "머리카락으로 얼굴을 반 이상 가리셔서 좀 더 갸름해 보인다 #착시효과"라는 댓글을 남기며 웃음을 주기도 했다.

한편 다이어트 근황을 전한 홍선영은 지난 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혈관 나이를 65세로 진단 받으며 건강에 대한 우려를 샀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