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는 지팡으로 사고 예방…도요타, LED 지팡이 전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도요타는 지난 17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교통안전공단에서 고령자 교통안전을 위한 LED(발광다이오드) 지팡이 1000개를 공단과 경찰청에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도요타가 전달한 LED 지팡이는 고령자 보행자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전국 10개 지역의 경찰서에 보내질 예정이다. 국내에서 발생하는 교통사고에 의한 보행자 사망사고 중 절반 이상이 노인층으로, 사고발생 시간이 주로 저녁 시간대라는 점에서 LED 지팡이는 고령자 교통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도요타 사장은 "노인용 LED 지팡이가 어르신들에게는 밝은 눈과 든든한 다리가 될 것"이라며 "운전자에게는 저녁 시간 보행자를 보다 쉽게 알아볼 수 있게 해 어르신들의 교통사고를 예방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양혁기자 mj@dt.co.kr

‘빛’나는 지팡으로 사고 예방…도요타, LED 지팡이 전달
김종현 한국교통안전공단 교통안전본부장(왼쪽부터)과 타케무라 노부유키 도요타 사장이 고령자 교통안전을 위한 LED(발광다이오드) 지팡이 전달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도요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