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민화의 혁신경제 훈수두기] 플랫폼·인공지능에 올라타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민화 창조경제연구회 이사장
[이민화의 혁신경제 훈수두기] 플랫폼·인공지능에 올라타라
이민화 창조경제연구회 이사장
4차산업혁명에 대한 다양한 정의 중에서 '현실과 가상의 융합'으로 정의하는 것이 가장 단순하면서 가장 많은 질문에 대한 답을 제공할 것이다. 현실에서 불가능한 시공간 초월의 욕망을 구현하기 위하여 가상 세계를 만든 것이 3차산업혁명이다. 3차산업혁명의 온라인 세상 경제 비중은 5% 규모였다. 그런데 가상세계를 현실화하는 기술들이 등장하면서 현실과 가상이 융합하는 4차산업혁명이 가시화되면서 2025년이면 세계 경제의 50% 규모가 될 것으로 예측된다. 일자리의 절반이 바뀐다. 한국의 초고령화 시기와 맞닿는 4차산업혁명의 임계점인 2025년 이전에 한국이 4차산업혁명을 완수해야 한다는 의미다.

그런데 산업혁명을 기술의 관점에서만 바라보면 대응전략을 제대로 수립할 수가 없다. 인간의 욕망을 새로운 기술이 구현할 때 산업혁명이 새롭게 진화했다. 1차산업혁명은 생존의 욕구와 기계 혁명이, 2차산업혁명은 안정의 욕구와 전기 혁명이, 3차산업혁명은 연결 욕구와 정보혁명이 공진화한 혁명이라고 볼 수 있다. 이제 자기표현이라는 개인화된 욕망을 충족시킬 기술들이 무엇인가 생각해 보자. 개개인의 맞춤 교육, 맞춤 여행, 맞춤 음악, 맞춤 미디어 등은 막대한 돈과 인력이 소모되기에 과거에는 극소수 부유 계층만이 누릴 수 있는 작은 산업이었다. 그런데 무선 인터넷에 의해서 촉발된 O2O플랫폼이 공유비용을 급감시켰다.

인공지능 등장으로 개인 취향에 맞춘 컨시어지 서비스가 저비용으로 가능해졌다. 결과적으로 4차산업혁명의 초연결과 초지능 기술들이 과거에는 불가능했던 개인화된 욕망 충족이란 거대한 신 산업을 만들어내게 된 것이다. 글로벌 유니콘 320 개 대부분은 인간의 미충족 욕망을 4차산업혁명의 기술로 충족시키는 기업들이다. 지난 20년간 미국에서 등장한 새로운 직업의 70%는 이러한 미충족 욕망을 충족시키는 산업들이다.

초생산, 초연결, 초지능의 4차산업혁명의 키워드는 융합이다. 현실과 가상이 융합하는 O2O 세상에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기술이 융합하고, 제품과 서비스가 융합하고(PSS), 생산과 소비가 프로슈머로 융합하고, 개인과 집단이 집단지능으로 융합하고, 일과 놀이가 새로운 형태의 워라밸인 호모파덴스로 융합하고, 대기업과 중소벤처기업들이 개방 플랫폼에서 융합한다.

초연결망에 의한 대외연결 비용 감소는 개별 기업을 분해하고 개방 협력을 촉진시킨다. 기업의 연구, 개발, 생산, 영업, 관리 등 과거 기업의 필수 요소들이 분해되어 핵심역량 이외 분야는 외부와 협력하는 개방생태계로 전환되고 있다. 혁신생태계는 오픈소스, 클라우드, 메이커 스페이스를 기반으로 하는 공유혁신 생태계에서 '린 스타트업'(lean startup)이란 가벼운 창업이 일반화되고 있다. 과거 기업의 가장 큰 비용을 차지했던 개별 마케팅은 시장 플랫폼 기업을 활용한 최소비용의 글로벌 마케팅으로 대체되고 있다.

개별기업 경쟁을 넘어 글로벌 기업 생태계 경쟁으로 시대 정신이 진화하고 있다. 대표적인 심볼이 평균 6년 만에 기업가치 1조를 달성하는 유니콘의 대거 등장이다. 인터넷의 발달에 따라 축적된 데이터는 클라우드에서 초연결 빅 데이터가 되어 연결 비용을 극소화했다. 빅 데이터로 학습하는 인공지능이 맞춤과 예측의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선택 비용이 극소화되고 있다.너무 많은 검색 결과로 인한 선택의 혼란을 큐레이션 서비스는 극복하게 해준다. 시장경제의 양대 기능은 연결과 선택이다. 인터넷과 인공지능이 연결과 선택의 비용을 축소시키면서 시장경제는 새로운 차원으로 발전하게 된 것이다. 유니콘 등장이 일상화된 이유다.

생산자와 소비자가 인터넷으로 연결되고 인공지능으로 선택되면서 글로벌 초연결 시장이 등장하여 혁신은 가속화되고 다양화되고 거대화된다. 그리고 드디어 생산자와 소비자가 융합하게 된다. 프로슈머(prosumer) 시대가 열리면서 소비자가 생산에 참여한다. 페이스북을 비롯한 소셜 미디어는 이미 소비자가 만들고 있다. 연결과 선택과 프로슈머의 융합 서비스가 가입(subscription) 서비스다. 가입 서비스는 동일한 물건을 동일한 시간 간격으로 보내는 신문배달과 같은 진부한 서비스가 아니다. 개인의 취향에 맞는 제품과 서비스를 최적의 시간에 배송하는 공유 서비스다. 거대한 유니콘 대부분은 연결, 선택, 가입 3가지 요소로 구성되어 있다. 바로 플랫폼과 인공지능을 활용한 커뮤니티 구축이 4차산업혁명의 주된 비즈니스 모델이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