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손예진·현빈 입장 발표 “각자 개인 일정상 美 출국..동반 여행 아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손예진·현빈 입장 발표 “각자 개인 일정상 美 출국..동반 여행 아냐"
사진= 손예진 SNS 캡처



손예진 현빈 입장을 내놓았다.

배우 현빈과 손예진의 미국 동반 여행설이 갑작스레 불거진 가운데, 현빈 측이 이에 대해 즉각 부인했다.

현빈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10일 다수의 매체에 "현빈과 손예진이 미국에서 만났다는 온라인 게시글의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헤프닝이라고 생각했는데 많은 관심을 받아서 입장을 밝히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현빈씨는 비즈니스 및 개인 일정상 해외로 출국했다"며 동반 여행 루머에 대해 부인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 엔터테인먼트 측 또한 이날 "손예진은 평소처럼 개인적으로 여행을 갔다. 다만 손예진의 부모님은 한국에 계시기 때문에 미국에서 (현빈과) 같이 밥을 먹었다는 온라인 게시글의 내용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 현빈과 손예진이 함께 미국 LA에서 여행 중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누리꾼은 두 사람이 같이 여행을 다니며 미국에서 부모님과 식사 시간까지 즐겼다고 목격담을 전했다.

손예진 현빈 입장을 빠르게 밝히며 동반 여행설에 대한 스캔들 루머 확산을 막아냈다.

한편 현빈과 손예진은 지난해 영화 '협상'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후 현빈은 현재 방송 중인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유진우 역으로 출연 중이며, 손예진은 지난해 연말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 출연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