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3∼18일 아세안·APEC 정상회의 참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3∼18일까지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와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등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13일 출국해 싱가포르에서 16일까지 한-아세안 정상회의, 아세안+3 정상회의, 동아시아정상회의에 참석해 우리 정부의 '신남방정책'을 설명하고 역내 무역투자 확대 및 연계성 증진, 동아시아 공동체 발전 위한 협력 의지를 강조할 예정이다. 또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설명하면서 국제사회의 지지를 요청할 계획이다.

이어 파푸아뉴기니로 이동해 17일부터 19일까지 제26차 APEC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포용적 기회 활용, 디지털미래 대비'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APEC 정상회의에서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의 '다 함께 잘사는 혁신적 포용국가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청와대는 정상회의에 참석하는 주요 국가 정상과 양자회담도 추진 중이다.

박미영기자 my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