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당 "`음주운전` 이용주 징계 타당하고 합리적으로 결정"

  •  
  • 입력: 2018-11-03 09:5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평화당 "`음주운전` 이용주 징계 타당하고 합리적으로 결정"
민주평화당 당기윤리심판원은 오는 5일 오후 국회에서 징계회의를 열어 음주운전을 한 이용주 의원에 대한 징계 여부와 수위를 논의한다.

장철우 당기윤리심판원장은 3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당 안팎의 인사 9명으로 구성된 위원회가 징계회의를 할 것"이라며 "바로 결론을 낼지는 당일 회의를 해봐야 알 것 같다"고 말했다.

장 원장은 "국민 여론에 대해선 저희도 느끼고 있다"며 "이 의원이 예전에 발언한 것이라든지 법률안을 발의한 것이라든지 그런 것과 결부돼서 비난 정도가 커진 것 같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제일 약한 징계는 경고이고, 강한 징계는 당적 박탈"이라며 "여러 가지 사정을 고려해 타당하고 합리적인 결론을 내보려 한다"고 밝혔다.

평화당은 전날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에서 이 의원의 원내수석부대표 사퇴서를 수리하기로 하고, 당의 명예를 실추시켰다는 이유로 그를 당기윤리심판원에 회부하기로 했다.

국회 윤리특별위원회도 오는 15일 전체회의를 열어 이 의원에 대한 징계를 검토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