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예능 전성시대…최고 스타부부는 한고은-신영수

방송가 스타 부부 출연 예능 프로 인기
함소원-진화, 김한길-최명길 부부 화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부부예능 전성시대…최고 스타부부는 한고은-신영수
한고은

부부예능 전성시대…최고 스타부부는 한고은-신영수
김한길-최명길 부부

부부는 원래 닮아간다고 했던가. 닮은꼴 스타 부부의 살아가는 이야기는 늘 화제다. 특히 올해는 유독 스타 부부가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의 인기가 뜨겁다.

1일 지상파, CJ ENM, 종합편성채널 등 방송사의 클립 영상을 위탁받아 온라인에 유통하는 스마트미디어렙(SMR)은 10월 한 달간 관련 영상 클립 재생수를 살펴 부부별 활약도를 분석했다.

'부부 예능'은 '스타 캐스팅'이 가장 중요한 요소다.

스마트미디어렙에 따르면 프로그램별로 SBS TV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 1171만8734회로 가장 많은 재생 수를 기록했다.

그중에서도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부부는 신영수-한고은(557만5327회)였다.

특히 '"연예인 며느리 부담스러웠다" 한고은 시아버지, 진솔 고백' 클립이 52만3617회 재생, 시청자의 주목을 한몸에 받았다.

TV조선 '아내의 맛'(324만4124회)은 프로그램 재생 수 2위를 기록했다. 그중에서도 한중커플 함소원-진화 부부의 출연 클립이 226만3187회를 차지했다.

특히 '925,000원 쿨 거래! 대륙의 황금빛 손주 사랑' 클립이 가장 높은 재생수를 기록했다. 함소원의 순산을 앞두고 유아용품 가게를 찾은 시부모가 매장을 한 번에 '싹쓸이'하는 모습에 시청자들이 "역시 대륙의 스케일"이라며 큰 반응을 보였다.

최근 출연한 김한길-최명길 부부도 큰 화제를 불러모았다. 이들이 출연하는 tvN '따로 또 같이'는 프로그램 클립 총재생 수가 231만1477회를 기록했다. 김한길-최명길 부부의 클립은 99만1483회 재생됐다. 특히 나이 차를 극복하고 잉꼬부부 생활을 이어나가는 두 사람의 모습과 폐암 4기를 거의 극복한 김한길의 고백이 감동을 자아냈다.

이밖에도 '동상이몽2'의 소이현-인교진 부부와 '집사부일체' 등에 출연한 차인표-신애라 부부가 온라인에서 강세를 보였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