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승석 `무중력 중립자세`… 현대車, 2019년형 그랜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동승석 `무중력 중립자세`… 현대車, 2019년형 그랜저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현대자동차가 안전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강화한 2019년형 그랜저(사진),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22일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한 차들에는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를 적용한다. 릴렉션이란 릴렉스와 포지션을 합친 말로 운전석 또는 동승석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동승석 시트백과 쿠션 각도를 조절해 승객의 자세가 '무중력 중립자세'가 되도록 해준다.

승객의 체압을 약 25% 줄이고 지지면적을 약 18% 늘려주는 효과가 있어 승객의 엉덩이와 허리에 집중되는 하중을 완화해 피로도를 줄여준다는 게 현대차 측의 설명이다.

이를 적용한 것은 현대차가 세계 최초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현대차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 안전사양과 사운드하운드 등 인포테인먼트 사양을 모든 제품군에 기본화한다. 차량 가격은 3112만~4270만원이다.

김양혁기자 mj@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