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에 `해피투게더3` 등 목요예능 결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에 `해피투게더3` 등 목요예능 결방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중계로 14일 목요일 예능프로그램 KBS2 TV '해피투게더3'와 MBC TV '이불 밖은 위험해' 등이 결방한다.

세계인의 잔치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중계로 지상파 목요일 예능 프로그램들이 결방한다.

4년 만에 열리는 '축구 축제' 개막식에 지상파 3사도 생중계를 결정했다. 지상파 3사는 이날 오후 11시10분부터 개막식을 편성했고, 이어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를 편성했다. 이에 따라 이 시간대 편성된 기존 예능 프로그램들이 결방한다.

14일 각 방송사 TV편성표에 따르면 KBS2 '해피투게더3', MBC '이불 밖은 위험해', SBS '블랙하우스'가 결방한다.

이에 KBS2, MBC, SBS는 각각 이영표, 안정환, 박지성 등 축구 전 국가대표으로 활약했던 축구인사들을 해설위원으로 내세웠다.

한편, 2018 러시아 월드컵은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7월16일까지, 총 33일 동안 펼쳐진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