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한화케미칼 2공장서 염소 가스 누출...부상 9명 병원 이송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울산 한화케미칼 2공장서 염소 가스 누출...부상 9명 병원 이송
한화케미칼 2공장 <한화케미칼 홈페이지>

울산 한화케미칼 2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돼 수명이 부상 당해 치료 중이다.

17일 오전 10시께 울산시 남구 여천동 한화케미칼 2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됐다고 연합뉴스는 이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소방당국은 이 사고로 인근 근로자 등 9명을 울산대병원 등 인근 병원으로 이송해 치료 중이다고 전했다.

부상자들은 호흡 곤란을 호소하면서 콧물을 흘리는 등의 증세를 보이는 중이다.

회사 측은 고부가 염소화 PVC(CPVC) 공정의 제품 출하 과정에서 배관 등에 균열이 생겨 가스가 샌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피해 상황과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