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도비, 한국 대학생 2팀 ADDA 공모전 수상자 뽑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어도비시스템즈는 '2017 어도비 글로벌 디자인 공모전(ADDA)' 수상작에 한국 대학생(팀)이 2개 부문에서 입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공모전은 그래픽 디자이너, 영상·사진 전문가, 일러스트레이터, 애니메이터, 웹·앱 디자이너 등 크리에이티브 분야에서 활동하는 세계 대학생이 참가하는 행사로, 올해는 65개국 7000여명의 학생이 작품을 냈다. 정원준 홍익대 학생이 사진 부문 , 성신여대팀이 영상편집·후반작업 부문에서 각각 수상작으로 뽑혀, 오는 10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크리에이티브 글로벌 콘퍼런스 '2017 어도비 맥스'에 출품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숀 쉐리스 어도비 ADAA 결선 심사위원은 "참가자들의 작품을 통해 뛰어난 재능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수상자들은 가장 혁신적인 디자이너 중 한 그룹으로 그들의 창의력이 미래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허우영기자 yenny@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