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7일 빅데이터 콘퍼런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7일 빅데이터 콘퍼런스
네이버는 7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이버 사옥(그린팩토리) 2층 커넥트홀에서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나아가 활용할 수 있는 방법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빅데이터 리터리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빅데이터 리터리시 콘퍼런스' 안내문. <네이버 제공>

네이버는 7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이버 사옥(그린팩토리) 2층 커넥트홀에서 중소사업자와 스타트업을 비롯한 이용자들이 손쉽게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나아가 활용할 수 있는 방법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빅데이터 리터리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최근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빅데이터를 일반 이용자들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방법과 노하우, 경험을 공유하기 위한 자리로 빅데이터를 읽고, 이해하고, 해석하는 방법을 일컫는 '데이터 리터러시'를 주제로 잡았다. 업계 전문가들이 직접 빅데이터 분석 활용 노하우를 전하는 다양한 세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먼저 윤영찬 네이버 부사장이 빅데이터 리터러시 컨퍼런스를 진행하게 된 배경과 의미를 알리고, 기조강연에서 구본권 한겨레신문 사람과디지털연구소장이 '인공지능 시대에 필요한 소양, 데이터 리터러시'라는 주제로 데이터 분석과 활용에 관한 화두를 제시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데이터 기반의 라이프 스타일, 활용 교육, 비즈니스 등을 주제로 한 3가지 세션이 연이어 진행될 예정이다.

윤영찬 부사장은 "데이터를 확보하는 것만큼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응용하는 방법도 점차 중요해지고 있다"며 "이번 콘퍼런스를 통해 빅데이터가 실생활에서도 누구나 쉽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라는 인식이 많아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참가자 사전 등록을 시작한 지 이틀 만에 신청이 마감됐다.

정채희기자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