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베트남 우수 스타트업 발굴·육성 나선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그룹이 베트남 우수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에 나선다.

롯데그룹은 창업보육 전문법인 롯데액셀러레이터와 롯데정보통신이 1일 베트남 하노이 백화기술대에서 베트남 VSV, BK홀딩스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이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쩐 반 뚱 베트남 과학기술부 차관,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 최원석 롯데정보통신 글로벌부문 상무 등이 참석했다. 협약식이 끝난 뒤에는 예선 심사를 거쳐 선발된 10개 스타트업들이 사업계획을 발표했으며 이 중 3개 기업이 지원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이들에게는 총 5000달러 상당의 상금과 6개월간 무료로 이용 가능한 사무공간, 창업 컨설팅 등이 제공된다.

VSV와 롯데액셀러레이터는 현지 스타트업 보육·투자를, 롯데정보통신과 BK홀딩스는 사무공간·IT 인프라 제공을 담당한다. 이들은 향후 정기적으로 우수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열고 심사·선발과정을 거쳐 스타트업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는 "사업성이 우수한 기업에 적극 투자해 베트남 신규사업 확대로 이어지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민영기자 ironlung@dt.co.kr

롯데그룹, 베트남 우수 스타트업 발굴·육성 나선다
창업보육 전문법인 롯데액셀러레이터와 롯데정보통신이 1일 베트남 하노이 백화기술대에서 베트남 VSV, BK홀딩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현지 우수 스타트업 발굴, 육성에 나섰다. 이날 협약식에서 타익 례 아잉 VSV 대표(앞줄 왼쪽부터)와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 최원석 롯데정보통신 상무, 응웬 쭝듕 BK홀딩스 대표와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