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블랙베리용 카카오톡 더 빨라진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도 무장` 글로벌 공략… 미 씨넷 선정 SMS 무료앱 1위
국내 대표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을 서비스하고 있는 카카오와 블랙베리 제조사인 리서치인모션(RIM)코리아는 블랙베리용 카카오톡에 신속한 메시지 송수신 기능을 제공하기 위한 전략 제휴를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다양한 기술 및 전략적 제휴를 지속, 블랙베리 사용자들에게 한층 빠르고 안정적인 카카오톡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카카오는 유럽과 북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블랙베리에 최적화된 카카오톡을 제공함으로써 국내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현재 블랙베리용 카카오톡은 오픈베타 버전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조만간 정식버전이 출시될 예정이다.

카카오는 또 이날 미국 IT/가전 리뷰 전문매체인 씨넷(CNET)이 선정한 무료 SMS 애플리케이션 순위에서 카카오톡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카카오톡에 이어 `핑챗' `라이브프로필', `킥', `구글 보이스'가 뒤를 이었다.

카카오는 이번 씨넷 순위 선정이 카카오톡의 미국 진출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는 하반기 미국지사를 설립할 예정이다.

이제범 카카오 대표는"글로벌에서 별 다른 마케팅을 진행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입소문만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지난 1월 중동 4개국에서 카카오톡이 다운로드 1위를 차지한 사례와 더불어 좋은 서비스라면 얼마든지 글로벌에서 성공할 수 있다는 반증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민옥기자 moha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