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THE FINANCE] "서학개미 모시자"… 불 붙은 해외주식 수수료 경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키움증권, 신규대상 면제
중소형사 美주식 100원 이벤트
[THE FINANCE] "서학개미 모시자"… 불 붙은 해외주식 수수료 경쟁
[픽사베이 제공]

엔비디아 등 인공지능(AI) 관련주 랠리에 힘입어 뉴욕증시가 연일 사상 최고가를 경신하는 가운데 국내 증권가에서도 이른바 '서학개미' 모시기가 치열하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여러 증권사가 신규 고객 유치를 위해 해외주식 온라인 수수료 무료 혜택은 물론 타사 계좌 입고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투심 잡기에 나섰다.

미래에셋증권은 타사의 해외주식을 회사 계좌로 옮기면 최대 400만원 혜택을 제공하고 온라인 거래수수료도 기존(0.25%) 대비 대폭 낮춘 0.07%를 적용했다.

삼성증권은 이달 말까지 신청만 하면 향후 3개월간 미국주식 거래수수료 0원 혜택을 제공 중이다. 해외주식 소수점 거래이용 신청고객 대상으로 미국 소수점 주식을 랜덤 지급하는 이벤트도 오는 26일까지 진행한다.

키움증권은 신규 및 휴면 고객 대상으로 신청 시 3개월 동안 거래수수료를 면제해 준다.

한국투자증권은 온라인 전용 거래 서비스 '뱅키스'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 선물·옵션 수수료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대신증권도 다른 증권사 계좌에 보유한 국내외 주식을 대신증권 계좌로 옮기고 거래하면 최대 360만원을 주는 '대신으로 주식 옮기기' 이벤트를 8월 30일까지 진행한다. 해외주식의 경우 금액 구간별 지원금이 국내 주식의 두배다.

여기에 유진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 상상인 증권 등 중소형사도 경쟁에 합세했다.

유진투자증권 디지털(온라인) 종합계좌를 보유한 고객이 해외주식을 최초로 거래 신청하면 신청 월로부터 7개월간 제세금까지 포함한 미국주식 수수료 완전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하이투자증권은 지난달 미국 주식 관련 담보 대출, 차등 증거금, 서버 자동 주문 서비스를 동시에 출시했다. 하이투자증권 고객은 계좌에 보유하고 있는 미국 주식을 담보로 대출을 받을 수 있으며 차등 증거금이 적용되는 종목에 대해 보유 현금의 최대 2배까지 매수 가능하다.

상상인증권은 이달 말까지 해외주식을 1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한편 미국 증시로 이동하는 개인투자자들이 늘어나면서 증권사의 해외주식 위탁매매수수료 수익이 급증하고 있다.

자본시장연구원이 지난 8일 펴낸 '국내투자자의 해외주식투자 현황 및 증권업 동향'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국내 증권사의 해외주식 위탁매매수수료 수익은 2708억원으로, 전분기와 비교해 77% 이상 증가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