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결혼 안 한게 가장 큰 성과, 수입 5배 늘어"…외신이 주목한 `비혼 유튜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결혼 안 한게 가장 큰 성과, 수입 5배 늘어"…외신이 주목한 `비혼 유튜버`
여행 유튜버 신아로미.<신아로미 SNS 캡처>

'비혼'을 선택한 한국 여성 유튜버가 외신으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최근 AFP통신은 여행 유튜버인 신아로미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하면서 그가 결혼을 하지 않고도 행복한 삶을 얻은 이유에 대해 조명했다.

신 씨는 오래된 시골집을 고쳐 살면서 요가, 여행 등 일상을 유튜브로 공유하는 20만 구독자의 유튜버이자 비혼주의자다.

그는 유튜브 콘텐츠로 서울에서 직장인으로 일할 때보다 5배 많은 수입을 올리고 있고 훨씬 더 자유로운 삶을 산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결혼하지 않은 것이 내 가장 큰 성취"라며 "한 번도 좋은 아내, 엄마가 되고 나의 가정을 꾸리는 게 인생 최대 목표였던 적이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자신을 비난한 사람들에 대해 "아이를 낳는 사람들은 인류의 미래를 걱정해서가 아니라 자신들의 행복을 위해서 그런 선택을 한 것"이라며 "혼자 사는 사람들도 행복을 목표로 선택한 삶이며 이는 존중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매체는 신씨가 한국 사회의 성공 요건인 서울의 아파트와 고소득 직업, 사랑하는 배우자 등을 선택하지 않아 진정한 행복을 찾을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또 "많은 한국 젊은이가 재정적인 이유로 결혼과 육아를 포기한다"면서 "전문가들은 성장침체, 수도 서울의 엄청난 집값, 급여가 좋은 일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지적한다"라고 했다.

매체는 더 광범위한 문제에 관해서도 언급하며 "한국은 여전히 사회적으로 보수적이고 한 부모로 아이를 키우는 것에 눈살을 찌푸리고, 동성 결혼은 인정되지 않는다"라고 꼬집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