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박덕흠, 여당몫 국회부의장 출마…"거야 협치·상생 테이블로 이끌겠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22대 국회 전반기 여당 몫 국회 부의장에 출마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에서 22대 국회 전반기 국회의장에 5선 우원식 의원, 부의장에 4선 이학영 의원이 선출됐다"며 "나 역시 이학영 의원과 같은 4선 의원으로서 국회의장을 보좌하고 의장 부재 시 이를 대리하는 부의장직에 출마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부의장에 당선된다면 검증된 소통과 협상 능력을 바탕으로 거대 야당을 협치, 상생의 테이블로 이끌겠다"며 "야당 의원들과 쌓은 친분을 바탕으로 언제나 열린 마음으로 대화하고 여당과 야당이 대화와 타협으로 합의를 할 수 있도록 이끌겠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은 22대 국회 여당 몫 국회부의장으로 당내 최다선인 6선 주호영·조경태 의원을 각각 전·후반기에 나눠 선출하기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박 의원은 27일 의원총회에서 경선을 통해 여당 몫 국회부의장 후보를 정하자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세희기자 saehee0127@dt.co.kr

박덕흠, 여당몫 국회부의장 출마…"거야 협치·상생 테이블로 이끌겠다"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