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장애 학생 소질 계발하는 밀착형 교육 필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21일, '특수 직업교육 공유학교' 여주 푸르메소셜팜 방문
임 교육감, "특수학교와 공유학교 수업 통해 장애 학생의 재능 찾을 수 있어야"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장애 학생 소질 계발하는 밀착형 교육 필요"
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은 "특수학교와 경기공유학교를 통해 장애 학생도 자신의 잠재력을 발견하고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찾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21일 특수 직업교육 경기공유학교 지역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장소인 여주 푸르메소셜팜을 방문 이같이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역사회와 협력해 학생 맞춤교육과 다양한 학습 기회를 보장하고자 운영하고 있는 경기공유학교의 여주 브랜드는 '세종 같이 공유학교'다.

임 교육감이 방문한 여주 푸르메소셜팜은 국내 최초 스마트기반 발달장애인 청년 일터로, 여주교육지원청과 연계해 특수 직업교육 공유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여주 공유학교 1호로 지정되어 여주 관내 전체 고등학교 특수학급 학생 30명을 대상으로 직업교육을 성공적으로 진행했으며, 올해는 여주 관내 초중고 특수교육 대상자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특수 직업교육 공유학교를 운영할 예정이다.

학생들은 이곳에서 농업 직무 체험은 물론 실질적인 직업 준비를 통해 자립을 도모할 수 있는데,초등학생과 중학생 프로그램은 △농장 생활 미리보기 △방울토마토 수확하기 △포장 체험하기 △일일 제빵사 되기 등이 진행된다.

또 고등학생 프로그램은 △올바른 직장생활 이해를 위한 현장 둘러보기 △방울토마토 수확 및 포장 실습 △바리스타 이론 및 실습 △제과제빵 이론 및 실습 등이 이뤄진다.

도교육청은 여주 특수 직업교육 공유학교는 지역 교육 협력을 통해 단순한 체험을 넘어 산학과 연계한 실질적인 취업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바람직한 공유학교 모델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푸르메소셜팜의 시설을 둘러본 뒤 "경기교육도 특수교육에 대한 정책을 대대적으로 펼치고 있다"며 "우리 학생들이 특수학교와 경기공유학교에서 밀착형 교육을 받은 뒤 소질을 계발하고 스스로 자립해 직업을 가질 수 있도록 교육과 직업을 연결하겠다"고 말했다.

김춘성기자 kcs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