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M&A설에 상한가`‥동양생명, 부인 공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M&A설에 상한가`‥동양생명, 부인 공시
[연합뉴스 제공]

동양생명이 18일 인수합병(M&A) 관련 기대감에 한때 상한가를 기록했다. 그러나 동양생명은 이를 부인했다.

한국거래소 공시채널 카인드(KIND)에 따르면 동양생명은 이날 장 마감 후 풍문 또는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요구에 "당사의 최대주주와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은 사실이 아니"라고 공시했다.

이날 동양생명의 모회사 중국 다자보험그룹이 동양생명을 M&A 시장에 내놓을 것이란 시각이 확산하자 유가증권시장에서 동양생명은 장중 상한가(29.96%)를 기록한 바 있다.

다자보험그룹은 현재 ABL생명을 시장에 내놓았지만, 그 다음은 동양생명이란 시선이다.

이날 장 초반부터 상승세를 보인 동양생명은 상한가를 찍은 후 상승 폭을 줄이며 전거래일 대비 1260원(24.05%) 오른 6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특히 시장에선 하나금융그룹 등 우량한 보험 계열사를 찾는 금융지주가 인수 대상자로 거론되기도 했다.

하지만 인수설의 상대로 지목된 하나금융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