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BC컬리카드` 10만좌 돌파… 수도권 3040 여성에 인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출시 1주년 고객 분석
컬리카드 첫 결제 시 혜택 제공
BC카드는 리테일 테크 기업 컬리(Kurly)와 협업한 '컬리카드'가 30·40세대 여성에게 통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11일 밝혔다.

BC카드에 따르면 지난 4월 PLCC(상업자표시신용카드)로 출시된 컬리카드는 최근 누적 발급좌수가 10만좌를 돌파했다. 발급 좌수가 증가하면서 카드 이용액도 최초 출시월 대비 월 평균 20% 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발급고객 중 여성이 81%를 차지했고, 연령대는 30·40세대가 55%로 비중이 가장 높았다. 거주지는 서울과 경기도 등 수도권 거주자가 67% 가장 많았다.

주요 사용처는 인터넷 쇼핑몰을 포함한 온라인 결제 비율이 약 46%를 차지했다. 이어 음식점, 병원, 백화점, 마트 등 순으로 높았다. 단순히 컬리 이용 외 일상 영역 결제에도 사용됐다.

컬리카드는 컬리에서 결제 시 결제 금액의 최대 12% 적립금을 쌓을 수 있다. 기본 5% 혜택은 전월 실적에 따라 △1만5000원(30만원) △2만원(50만원) △4만원(100만원) 적립금이 제공된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BC컬리카드` 10만좌 돌파… 수도권 3040 여성에 인기
BC카드의 '컬리카드'가 30·40세대 여성에게 인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