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익시젠 확장 나선 LG유플... 딥엑스와 AI반도체 MOU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유플러스가 자사 생성형 AI 기술 '익시젠'의 '온디바이스 AI' 확장을 위해 국내 반도체 팹리스(설계) 회사와 손잡는다.

LG유플러스는 딥엑스와 온디바이스 AI 반도체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딥엑스는 로봇, 가전, 스마트 모빌리티, 스마트 팩토리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는 온디바이스 AI 반도체의 신경망처리장치(NPU)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딥엑스가 개발하는 온디바이스 AI 반도체에 익시젠을 접목해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할 계획이다. 개발된 솔루션은 현재 LG유플러스가 제공하는 서비스와 스마트 모빌리티, 로봇, 가전, 스마트 팩토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온디바이스 AI 솔루션을 기획하고, 맞춤형으로 익시젠을 개발한다. 딥엑스는 익시젠 기반의 온디바이스 AI 솔루션이 작동할 수 있도록 NPU를 설계, 제작한다. 솔루션 상품이 개발된 뒤에도 NPU가 최대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최적화도 담당할 예정이다.

권용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은 "앞으로도 새로운 사업을 발굴하고 선점해 차별적인 고객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녹원 딥엑스 대표는 "향후 온디바이스 AI 반도체를 기반으로 B2B, B2C 관련 AI 지원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까지 개발하겠다"고 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익시젠 확장 나선 LG유플... 딥엑스와 AI반도체 MOU
권용현(오른쪽)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과 김녹원 딥엑스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