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일본해와 백두산이 마르고 닳도록"…류준열, `더 에이트` 애국가 장면 논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일본해와 백두산이 마르고 닳도록"…류준열, `더 에이트` 애국가 장면 논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에이트 쇼'의 한 장면. 배우 류준열이 부르는 애국가의 '동해' 부분을 스페인어 자막으로 '일본의 바다'를 뜻하는 'mar del Japon'이라고 번역했다.<서경덕 교수 SNS 캡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에이트 쇼'가 스페인어 자막에 동해를 '일본해'로 잘못 표기한 것으로 드러나 수정하기로 했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4일 "극중 인물이 언급한 '동해'가 일부 언어의 자막에서 '일본해'로 표기된 것을 확인하고 수정하는 과정"이라며 "유사한 사례가 없는지 검토하고 추후 번역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것은 지난달 17일 공개된 '더 에이트 쇼'에서 배우 류준열이 애국가를 부르는 장면에 달린 스페인어 자막이다. 애국가 가사에 담긴 '동해'를 '일본의 바다'라는 뜻의 'mar del Japon'이라고 번역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이날 SNS에 글을 올려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많은 누리꾼이 제보해줘서 이런 사실을 알게 됐고, 세계적인 영향력을 가진 넷플릭스인 만큼 (넷플릭스에) 즉각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밝혔다.
'더 에이트 쇼'는 여덟 명의 인물이 8층으로 이뤄진 공간에 갇혀 시간이 지날수록 돈을 버는 쇼에 참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류준열, 천우희, 박정민, 배성우 등이 주연했다. 이 작품은 지난달 20∼26일 넷플릭스 비영어권 TV 시리즈 부문 1위를 기록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