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가트너 "올해 전 세계 AI 반도체 매출 33% 성장할 것"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가트너 "올해 전 세계 AI 반도체 매출 33% 성장할 것"
가트너 로고. [가트너 제공]

올해 전 세계 인공지능(AI) 반도체 매출이 전년 대비 33% 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가트너는 최신 전망을 인용해 올해 전 세계 AI 반도체 매출이 전년 대비 33% 증가한 총 710억달러에 이를 것이라고 30일 발표했다.

가트너는 올해 AI PC 출하량이 전체 PC 출하량의 22%에 달하고 2026년 말에는 기업용 PC 구매의 100%가 AI PC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AI PC는 신경망처리장치(NPU)를 탑재해 보다 더 오래 운용할 수 있다. 조용하며 과열이 적고 백그라운드에서 AI 작업을 지속적으로 실행할 수 있어 일상 활동에서도 AI를 활용하는 등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

앨런 프리스틀리 가트너 VP 애널리스트는 "생성형 AI는 데이터센터용 고성능 AI 칩 수요를 촉발시키고 있다"면서 "서버 내에서 마이크로프로세서의 데이터 처리 부하를 낮추는 AI 가속기의 가치는 올해 총 210억달러에 이를 것이고 2년 새 330억달러로 증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AI 반도체 매출은 예측 기간 동안 매년 두 자릿수 상승률을 이어가고 있고 올해는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트너는 올해 컴퓨터 전자제품 부문 내 AI 칩 매출은 총 334억달러로 전체 AI 반도체 매출의 47%를 차지하며 전자 장비 부문 내 최고 점유율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올해 자동차 전장 부문의 AI 칩 매출은 71억달러, 소비자 가전 부문은 18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반도체 공급업체와 테크 기업 간에 치열한 경쟁이 벌어질 것으로도 예상했다. 현재 고성능 그래픽처리장치(GPU) 사용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지만 AWS(아마존웹서비스), 구글, 메타, 마이크로소프트 등도 자체 AI 칩 개발에 투자하고 있다. 가트너에 따르면 칩 개발에는 많은 비용이 들지만 맞춤 설계된 칩을 사용하면 운영 효율성을 개선하고 사용자에게 AI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드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프리스틀리 VP 애널리스트는 "시장의 관심이 AI 개발에서 배포로 전환하면서 현재의 추세가 계속 이어질 것"이라고 전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가트너 "올해 전 세계 AI 반도체 매출 33% 성장할 것"
2023~2025년 전 세계 인공지능(AI) 반도체 매출 전망. [가트너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