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이노, 작년 사회적가치 2.5조 창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사회성과 1년새 32% 증가
경제간섭 기여성과도 개선
환경성과선 일부영역 성과
SK이노, 작년 사회적가치 2.5조 창출
SK이노베이션 로고.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2조5883억원의 사회적가치를 창출했다고 29일 밝혔다.

사회적가치는 △고용·배당·납세를 측정하는 '경제간접 기여성과' △생산 공정에서 발생한 환경 영향과 환경 제품·서비스 등을 평가하는 '환경성과' △사회 공정·사회공헌·사회 제품과 서비스 항목을 포함하는 '사회성과'로 나눠 측정한다.

각 영역별로는 '경제간접 기여성과' 3조2971억원, '환경성과' -9247억원, '사회성과' 2159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사회성과는 전년 대비 32% 증가하며 최대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기록했던 2022년 대비 경영실적 감소로 줄어든 납세, 배당 등 경제간접 기여성과를 일부 상쇄했다.

지난해 사회성과는 사회 공정, 사회공헌, 사회 제품과 서비스 전 부문에서 증가했다. 구성원과 협력사를 대상으로 한 안전·보건 시설 투자 확대와 안전사고 제로화 노력 등으로 사회 공정 성과가 개선됐다. SK이노베이션 계열은 구성원 안전보건 교육과 건강 증진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경영실적과 연동된 배당과 납세액 감소로 전년 대비 감소했지만 세부 항목인 고용 성과는 3년 연속 확대됐다. 전기차용 배터리의 글로벌 비즈니스 확대에 따라 지난해 국내외 사업장에서 약 3800명을 신규 채용해 전년 대비 4714억원 증가한 2조7089억원의 고용 성과를 창출했다. 구성원 역량 제고 지원, 장애인 고용 확대 등으로 고용의 질적인 측면도 개선했다.


환경성과는 국내외 공장 증설과 가동 증가 등 영향으로 전년 대비 감소했지만 환경 제품·서비스 영역에서는 전년 대비 149억 증가한 5140억원을 기록하며 3년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전기차 배터리, 리사이클용 아스팔트 등 기존의 환경 제품·서비스 판매 확대와 더불어 윤활유 제품 재생용기 사용 등 3건의 신규 측정 아이템도 발굴했다. 이를 통해 자원소비, 환경오염 등 부정적인 환경 영향 저감에 힘썼다.
SK이노베이션 계열은 2018년부터 6년째 사회적가치 성과를 측정해 발표하고 있다.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사회문제를 해결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추구한다는 SK그룹의 사회적 가치 경영 철학에 따른 것이다.

이춘길 SK이노베이션 지속경영본부장은 "사회적 가치는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혁신 동력"이라며 "앞으로도 이해관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양질의 고용 환경을 제공하는 등 사회적 가치 성과를 지속적으로 확대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