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또래 남학생 불러내 폭행하고 옷 벗겨 촬영"…경찰, 수사 착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경기도 성남시에서 고등학교 남학생이 다른 학교에 재학 중인 또래 남학생을 불러내 폭행하고 옷을 벗긴 뒤 이를 휴대전화로 찍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A군을 폭행한 B군은 A군이 SNS상에서 자신에 대해 험담했다며 이 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전날 폭행 혐의로 고등학생 B군을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B군은 지난 27일 오후 성남시의 한 건물 옥상으로 고등학생 A군을 불러 내 얼굴 등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A군에게 옷을 벗으라고 하고 무릎을 꿇게 한 뒤 폭언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는 B군 외에 다른 남학생들도 있었으나 폭행에 가담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A군이 무릎을 꿇은 장면 등을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 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하는 등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또래 남학생 불러내 폭행하고 옷 벗겨 촬영"…경찰, 수사 착수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