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숭실대 벤처중소기업센터, 아제르바이잔에 통합 스마트팜 솔루션 공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숭실대 벤처중소기업센터, 아제르바이잔에 통합 스마트팜 솔루션 공급
제르바이잔 축산연구소에 설치된 ㈜인프로의 스마트 축산 솔루션 '우리농장' 사진 [숭실대 제공]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는 자교 벤처중소기업센터 입주기업 컨소시엄인 애그베이션(Agvation)이 지난 23일 아제르바이잔의 국립 축산연구소와 국립 와인연구소에 스마트팜 솔루션 1차 공급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애그베이션은 숭실대 출신의 기업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으로, 현 숭실대BI 입주기업인 ㈜와이비즈와 숭실대BI 졸업기업인 ㈜에네이, ㈜인프로 등 3개사로 이루어져 있다.

스마트팜 솔루션은 최첨단 기술을 활용해 농업 생산성을 극대화하고 자원 관리의 효율성을 크게 향상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에그베이션은 ㈜와이비즈에서 자체개발한 통합 스마트팜을 설치해 아제르바이잔 와인 생산농장의 기상 데이터 및 토양 상태 데이터 분석 기반을 마련하고, ㈜인프로의 영상기반 승가탐지 시스템을 도입해 소 한 마리당 맞춤 관리가 가능한 종자 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번 납품을 통해 한국 기업들이 아제르바이잔의 축산업과 와인 산업의 현대화를 선도하고, 아제르바이잔 농산업 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와이비즈 정승백 대표는 "아제르바이잔 간자에서 열리는 산학협력기반 포럼에서 당사의 스마트팜 솔루션을 아제르바이잔 농업의 국가 표준으로 자리 잡게 노력할 것이며, 2026년까지 10만 달러의 매출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에네이 전재혁 대표는 "에네이의 클라우드 데이터레이크 솔루션이 아제르바이잔의 축산연구소의 연구성과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아제르바이잔 축산연구소장의 말을 들었을 때 매우 기뻤다"고 말하며, 이번 납품이 한-아제르바이잔 양국의 연구 발전에 큰 기여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축산 분야 스마트팜 솔루션 1위 업체인 ㈜인프로 최승혁 대표는 "이번 납품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농업과 축산업을 아우르는 스마트팜 솔루션의 첫 발걸음이다"라며 "이번 성공이 미래의 더 큰 성과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정승백 대표는 "숭실대학교 벤처중소기업센터에 입주해 있는 동안 숭실대 창업지원단의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지식과 경험이 사업을 발전시키는 데 큰 도움이 되었다"며 "이번 아제르바이잔 공급을 계기로 더욱 많은 국가와 협력해 스마트 농업의 미래를 열어가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박용성기자 drago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