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국타이어, UEFA 유로파·컨퍼런스리그 공식 후원 3년 연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유럽 프로축구리그 상위팀 간 대회인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와 '유로파컨퍼런스리그' 공식 후원 계약을 오는 2026/27시즌까지 3년 연장한다고 28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2012/13 시즌부터 시작된 UEFA와의 공식 파트너십을 12년째 이어오며 유로파리그 후원사 중 가장 오랜 기간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이번 계약 연장에 따라 2026/27 시즌까지 '유로파리그'를 후원하며 글로벌 통합 브랜드 '한국(Hankook)'의 프리미엄 위상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또 같은 기간 동안 유로파컨퍼런스리그에서는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Laufenn)'을 노출시켜 인지도를 강화할 계획이다. 라우펜은 합리적 소비를 지향하는 고객의 니즈로 탄생해 유럽과 미국 등 글로벌 시장에서 판매를 확대하며 성장해 온 전략 브랜드다.

한국타이어는 유로파리그에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심판 마스코트'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하고, 결승전에서 '유럽축구연맹 아동재단'과의 협력 활동은 물론 고객 초청 프로그램 등 마케팅으로 글로벌 축구 팬들과 소통을 강화할 계획이다.

경기장 내에서 LED 광고 송출, 미디어 월 브랜드 노출 등의 홍보를 비롯한 '경기 최우수 선수(Player of the Match)' 발표 등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고객 및 축구팬들이 한국타이어의 브랜드 가치와 전기차 전용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iON)'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적극적으로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타이어는 파트너십을 통해 아이온 중심의 지속가능성 향상을 위한 순환 경제 체제 구축 전략인 'E.서클(E.Circle)'도 소개한다. 한국타이어는 아이온 상품의 생산 전 과정에 재활용, 재생, 재사용, 감소 등 4가지 원칙을 적용해 지속가능한 상품 개발에 힘쓰고 있으며, 순환 경제 시스템을 통해 고객에게 최적의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하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한국타이어, UEFA 유로파·컨퍼런스리그 공식 후원 3년 연장
이상훈(왼쪽) 한국타이어 구주본부장과 가이 로랑 엡스타인 UEFA 마케팅디렉터가 한국타이어·UEFA 파트너십 연장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