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6배 빨라진 쏠뱅크 응답… 신한銀 `단계적` 시스템 전환 마무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한은행은 지난 3년간 진행된 차세대 시스템 전환 프로젝트 '더 넥스트(THE NEXT)'의 모든 여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더 넥스트는 신한은행이 코어뱅킹·마케팅 시스템·아키텍처 등 시스템 전반을 고객과 직원, 플랫폼 관점에서 전면 전환하기 위해 2021년부터 진행된 대규모 프로젝트다. 지난 24일 진행된 기념식에는 프로젝트에 참여한 신한은행 및 LG CNS, SK, EY, 씨에이에스 등 협력회사 임직원들이 함께 참석했다.

더 넥스트 프로젝트 추진 결과 △신한 SOL뱅크 응답속도 6배 향상 △영업점 창구 업무 처리속도 개선 △고객 개개인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초(超)개인화 서비스 기반 마련 △직원 누구나 쉽고 빠르게 상담 가능한 디지털 업무 플랫폼 제공 △연결과 확장이 자유로운 디지털 전용 뱅킹시스템 구축 등 시스템 전반적으로 고객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 수준을 향상시켰다.

특히 신한은행의 더 넥스트 프로젝트는 금융권 최초로 시스템 전환 과정에 있어 관행적으로 사용하던 '빅뱅' 방식(시스템 중단 후 한꺼번에 전환)이 아닌 '단계적' 전환 방식을 도입하고 신·구 시스템을 병행 운영하면서 서비스 중단으로 인한 고객 불편 없이 완료한 사례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더 넥스트 프로젝트를 통해 차세대 시스템 전반에 걸친 광범위한 전환에 성공해 디지털 리딩뱅크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핵심 역량을 더욱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6배 빨라진 쏠뱅크 응답… 신한銀 `단계적` 시스템 전환 마무리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지난 24일 진행된 'The NEXT 프로젝트 종료식'에서 정상혁(가운데) 신한은행장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협력사 CEO,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하는 모습. 신한은행 제공.

6배 빨라진 쏠뱅크 응답… 신한銀 `단계적` 시스템 전환 마무리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지난 24일 진행된 'The NEXT 프로젝트 종료식'에서 정상혁 신한은행장이 프로젝트에 참여한 신한은행 임직원, 협력사 임직원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은행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