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다이소, 창업주 저서 `천원을 경영하라` 글귀 담은 굿즈 선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아성다이소는 창업주 박정부 회장의 경영도서 '천원을 경영하라'에 적힌 글귀를 담은 굿즈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다이소는 샐러리맨 출신의 박 회장이 1997년 5월 서울 강동구 천호동에서 '아스코이븐프라자'라는 생활용품 가게를 열면서 출발했다. 지난해 매출 3조원을 돌파했다.

'천원을 경영하라'는 박 회장이 2022년 출간한 저서로, 이 책에는 '천원짜리 상품은 있어도 천원짜리 품질은 없다', '세상에 꾸준함을 이기는 것은 없다' 등 경영 철학이 담겼다.

다이소는 해당 저서의 주요 글귀를 뽑아 굿즈를 만들었다. '열정에는 유효기간이 없다'는 문구가 적힌 볼펜 세트와 '작은 것 하나하나, 당연한 것을 꾸준히'가 적힌 텀블러, 자라나는 청소년에게 1000원의 가치를 알려주는 데 도움을 줄 6공 현금바인더 등이다.


다이소는 또 대표 캐릭터 중 하나인 '볼이 빵빵한 친구들'을 활용해 다이소 유니폼을 입은 '유니폼 다람쥐 인형' 등 굿즈도 함께 선보였다.
다이소 관계자는 "다이소 마니아들을 위한 상품을 계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다이소, 창업주 저서 `천원을 경영하라` 글귀 담은 굿즈 선봬
'천원을 경영하라' 글귀 담은 굿즈 홍보 이미지. 아성다이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