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풀무원, 수산세포배양식품 사업화 속도…ABB와 협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풀무원은 지난 24일 충북 오송에 위치한 풀무원기술원에서 전기화, 자동화, 디지털 분야의 글로벌 기업 'ABB 코리아 로보틱스'와 '세포배양식품 AI(인공지능) 로보틱스 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수산세포배양식품 사업화를 위한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차세대 미래 먹거리인 수산세포배양식품 분야의 경쟁력 향상 위해 함께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협약식에는 김상구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실 실장과 송태준 ABB 코리아 로보틱스 부사장, 크레이그 맥도넬 로봇사업부 인더스트리 총괄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양사는 수산세포 배양과정의 로봇자동화 공동연구개발, 생산 자동화를 통해 수산세포배양식품의 생산 효율성·생산성 향상 연구, 공동 개발된 기술 ·제품의 지적 재산권 보호, 연구시설과 장비의 상호 활용·전문인력 교류 분야 등에서 상호 전략적 기술협력을 함께하게 된다.


김상구 풀무원기술원 실장은 "풀무원의 특화된 수산세포배양 원천 기술에 세계적인 자동화 및 로봇 기술 선도 기업인 ABB의 AI 로봇공학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기술경쟁력을 강화하고 첨단 수산 푸드테크 연구개발에 더욱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가까운 미래에 지속가능한 수산세포배양식품의 혁신적인 대량생산 체계 구축을 가속화하여 획기적인 기술혁신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풀무원, 수산세포배양식품 사업화 속도…ABB와 협력
24일 충북 오송 풀무원기술원에서 열린 '세포배양식품 AI 로보틱스 연구개발' 업무협약식에서 김상구(왼쪽) 풀무원기술원 식품안전실 실장과 송태준(오른쪽)ABB 코리아 로보틱스부사장, 및 크레이그 맥도넬(가운데) 로봇사업부 인더스트리 총괄 대표가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풀무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