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벤츠 사회공헌위, 부산 어린이복합문화공간 조성에 4.5억 기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부산 지역 어린이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 '들락날락' 조성에 지난해 개최된 '제10회 기브앤 레이스' 기부금 중 4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들락날락은 부산광역시에서 지역 내 어린이들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새로운 개념의 공간으로, 현재 부산에 47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해당 복합문화공간은 어린이 도서관이나 다양한 놀이 시설을 갖추고 디지털 교육·체험, 전시 및 영어 학습 등을 다양하게 제공한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금정체육공원 경륜장 북측 공원광장에 178 ㎡(54평) 규모로 만들어지는 부산시 최초 체육특화 어린이복합문화공간 들락날락 조성에 참여, 지난해 진행된 기브앤 레이스 모금액 중 4억5000만원을 이번 어린이복합문화공간을 위해 지원했다.

지난 23일 진행된 금정체육공원 들락날락 개소식에는 마티아스 바이틀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의장을 비롯해 이준승 부산시 행정부시장, 최병한 부산MBC 사장, 김병기 아이들과미래재단 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마티아스 바이틀 의장은 "기부 문화 확산 달리기 행사를 통해 지역 내 어린이들에게 문이 활짝 열린 놀이터를 선물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으로 우리 주변 이웃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벤츠 사회공헌위, 부산 어린이복합문화공간 조성에 4.5억 기부
최병한(왼쪽에서 3번째부터) 부산MBC 사장, 백운현 부산시설공단 상임감사, 이준승 부산시 행정부시장, 마티아스 바이틀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의장, 김병기 아이들과미래재단 사업본부장, 이은정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이 지난 23일 개최된 부산 지역 어린이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 '들락날락' 개소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