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美 찾은 `무너크루` 글로벌 무대 데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유플, 라이선싱 엑스포 참가
LG유플러스 대표 캐릭터 '무너'가 세계 최대 규모 캐릭터 IP 전시회에 참가해 글로벌에 얼굴을 알린다.

LG유플러스는 21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2024 라이선싱 엑스포'에 참가해 대표 캐릭터 '무너 크루'를 선보였다고 23일 밝혔다.

'라이선싱 엑스포'는 캐릭터 및 브랜드 지식재산권(IP) 관련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기업간거래(B2B) 라이선싱 전시회다. 해마다 70개국의 IP기업 200곳이 참여하고, 3만명의 글로벌 바이어들이 전시회를 방문한다.

이번 행사에서 LG유플러스는 '무너크루' 전시 부스를 꾸리고 22일 기준 20여개 기업들과 라이선싱 수출 상담 진행을 완료했다. 무너크루는 △질풍노도 사회초년생 K-직장인 '무너' △왕년의 슈퍼스타 '홀맨' △동묘의 패셔니스타 '아지' 3종으로 구성된 캐릭터 크루다. 앞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한국공동관' 모집 공모에서 한국 대표 IP로 선정됐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지속 성장하고 있는 라이선싱 시장에서 새 사업 기회를 찾고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1월 일본 오사카에서는 팝업 스토어를 두 차례 운영, 약 2개월 동안 방문객 6만명이 다녀갔다. 이를 바탕으로 올 초 일본 현지 에이전트 '인투 코퍼레이션'과 최초로 라이선싱 수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K-콘텐츠 수요가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라이선스 수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다양한 캐릭터 굿즈에 대한 고객의 반응을 분석해 관련 품목도 2배 이상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다림 LG유플러스 IMC 담당은 "외국인들도 공감할만한 무너만의 스토리를 만들어 글로벌 고객경험 혁신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美 찾은 `무너크루` 글로벌 무대 데뷔
LG유플러스 직원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다레이 베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4 라이선싱 엑스포'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G유플러스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