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숙사서 옷 벗고 활보한 20대, 아프리카계 `외국인 유학생’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해당 학생 ‘학업 스트레스와 정신질환 있다’는 취지로 진술
공연음란죄로 입건 후 정확한 사건 경위 조사중
외국인 유학생이 광주의 한 대학교 기숙사 앞에서 옷을 벗고 돌아다니다 경찰에 붙잡혔다.

23일 광주 북부경찰서는 A씨(23)를 공연음란죄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전날 오전 11시 34분쯤 A씨는 광주 북구 용봉동에 위치한 대학 기숙사 앞에서 옷을 벗고 돌아다닌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아프리카계 국적으로, 해당 대학에 유학 온 학생으로 알려졌다. 그는 "학업 스트레스에다 정신질환을 앓고 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의 마약 투여 여부 검사 결과 음성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다. 김동원인턴기자 alkxandros@dt.co.kr

기숙사서 옷 벗고 활보한 20대, 아프리카계 `외국인 유학생’
상의를 탈의한 남성[아이클릭아트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