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흥국생명, 그룹홈 청소년에 ‘디지털 인권침해` 예방 교육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디지털 인권침해 사례 공유·토론 진행
흥국생명, 그룹홈 청소년에 ‘디지털 인권침해` 예방 교육
지난 18일 흥국생명이 진행한 '디지털 인권침해 예방교육'에서 그룹홈 청소년들이 교육을 받고 있다. <흥국생명 제공>

흥국생명은 지난 18일 서울 소재 그룹홈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디지털 인권침해 예방교육'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디지털에 익숙한 청소년에게 비대면 환경에서 발생하는 인권침해 개념을 명확하게 인식시키고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교육에는 교육 컨설팅 전문업체인 '사람과 교육'의 대표강사를 초청해 실제 발생하는 디지털 인권침해 사례를 공유하고 이에 대한 집단 토론을 진행했다. 청소년들은 '표현의 자유'에 대한 개념과 책임을 명확히 이해하고 디지털 인권침해 피해를 당했을 시 대처 방법도 숙지하는 시간을 가졌다.


임소희 흥국생명 사회공헌담당자는 "모든 사람은 존엄하고 동등한 권리가 있음을 인식하고,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성장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이번 교육을 준비했다"며 "청소년에게 필요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지원으로 그룹홈 아이들의 성공적인 자립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