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 AI 강화한 `갤럭시 북4 엣지` 공개…국내 첫 `코파일럿+ PC`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 AI 강화한 `갤럭시 북4 엣지` 공개…국내 첫 `코파일럿+ PC`
'갤럭시 북4 엣지' 제품 사진.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강력해진 '갤럭시 AI(인공지능)' 기능을 제공하는 '갤럭시 북4 엣지'를 21일 공개했다.

'갤럭시 북4 엣지'는 온디바이스 AI와 클라우드 AI를 모두 지원하는 '하이브리드 AI'를 통해 AI PC 사용 경험을 제공한다. 사용자가 더 많은 작업을 쉽고 빠르고 원활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다. 갤럭시 북4 엣지는 35.6cm(14형) 1종과 40.6cm(16형) 2종 등 총 세가지 모델로 출시된다.

이 제품은 마이크로소프트(MS)와의 협력을 통해 통합형 클라우드 AI 사용 경험을 제공하는 갤럭시 북 시리즈 최초의 '코파일럿+ PC'다. 클라우드 AI 기반으로만 동작하던 기존 코파일럿의 기능을 온디바이스 AI 기반으로도 누릴 수 있게 개선했다.

국내 최초 '코파일럿+ PC'로 신규 기능인 '리콜' 기능을 탑재해, 사용자가 과거의 특정 시점에 어떤 작업을 했는지 자연어로 검색할 수 있게 해준다. 최근 작성한 문서나 이메일과 과거에 시청했던 영상 콘텐츠도 문자나 음성으로 검색할 수 있다. 또 '코파일럿'의 음성 기능을 활용해 모바일 기기의 알람 설정, 연락처 검색, 메시지 전송 등의 일상 작업을 처리할 수 있다. 키보드에는 '코파일럿' 전용 버튼이 있어 빠른 실행을 가능하게 해준다.

실시간으로 영어 자막을 제공하는 '라이브 캡션', 새 이미지를 생성해주는 '코크링이터' 등 업무 효율과 창작을 지원하는 MS의 기능도 제공한다.

특히 갤럭시 북4 엣지에 탑재된 퀄컴의 AI PC 전용 프로세서 '스냅드래곤X엘리트'는 최대 45 TOPS(초당 45조회 연산)의 처리속도를 제공하는 신경망처리장치(NPU)를 탑재했다. 스냅드래곤 X 엘리트는 온디바이스 AI 기술을 기반으로 사용자의 정보를 학습해 생산성 향상과 AI 경험의 최적화를 지원한다.


이 제품은 다양한 갤럭시 기기와의 연결을 통해 사용자의 작업 생산성을 높이고 창작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갤럭시 스마트폰을 '링크 투 윈도우'로 연결하면 '갤럭시 AI'의 기능을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PC의 대화면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갤럭시 북4 엣지는 고해상도의 다이내믹 아몰레드 2X 터치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3K수준의 고해상도와 최대 120Hz의 주사율을 지원하고, 16형 모델 기준 최대 22시간의 동영상 재생이 가능한 배터리와 초고속 충전 기능을 제공한다.

한국을 포함한 갤럭시 북 4 엣지의 글로벌 판매는 6월 18일 시작된다. 가격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은 "삼성전자는 갤럭시 AI의 우수한 사용성과 업계 최고의 파트너들과의 개방형 협업을 더해 한 차원 높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삼성, AI 강화한 `갤럭시 북4 엣지` 공개…국내 첫 `코파일럿+ PC`
'갤럭시 북4 엣지' 공개 사진.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