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경과원-네이버 커넥트재단, SW·AI교육확산 및 인력양성 위한 업무협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W 교육 프로그램 개발, SW·AI 교육 및 문화 확산, 공동 사업 등 협력
"SW미래채움 사업 통한 교육 역량 강화 및 SW인재양성 기대"
경과원-네이버 커넥트재단, SW·AI교육확산 및 인력양성 위한 업무협약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과 네이버 커넥트재단은 '도내 소프트웨어(SW) 교육 확산 및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경기 SW미래채움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협약은 과학기술의 변화에 발맞춰 청소년을 대상으로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디지털 교육을 확산하기 위해 추진됐다.

20일 서면으로 체결한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SW미래채움 소속 강사의 역량 강화를 위한 SW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확산 △SW·AI 교육, 문화 기회 확산 △SW·AI 확산을 위한 사업 기획 및 공동 운영하는 내용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네이버 커넥트재단은 네이버가 공익 목적의 교육 사업을 투명하고 전문적으로 시행하기 위해 2011년 설립한 비영리 기관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축적된 다양한 소프트웨어 교육 노하우와 코딩, AI, 메타버스 교육 프로그램, 쥬니버스쿨 플랫폼을 제공할 예정이다.


경과원은 소속된 100명의 SW 강사 역량을 강화하여, 경기도 저출생 정책에 발맞춘 초중학교 소프트웨어 방문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청소년들에게 양질의 디지털 교육을 제공하고 소프트웨어 역량을 강화하여 미래 인재 양성에 힘쓸 계획이다.
임문영 경과원 경제부문 상임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경기 SW미래채움 사업의 교육 역량 향상을 통해, 도내 SW 인재 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교육생들의 만족도를 높이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과원은 경기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을 받아 '경기 SW미래채움 사업'을 2020년도부터 운영하고 있다. 이 사업은 매년 4만명의 도내 청소년들에게 SW 교육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김춘성기자 kcs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