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금호타이어, 기후환경교육 `그린 캠페이너` 실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호타이어가 올해에도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기후환경교육 '그린 캠페이너' 활동을 이어간다고 20일 밝혔다.

그린 캠페이너 활동은 아동권리에 기반한 교육으로 아동들이 기후변화의 대응 주체로서의 성장을 유도하고 캠페인 공모 및 시상을 진행함으로써 지역사회의 변화를 선도하며 사회 가치 전파를 추구한다. 또 아동들이 다양한 환경 이슈와 관련된 캠페인을 직접 기획하고 실천해 참여도를 높이고 실천성을 강화하는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

올해는 4월부터 10월까지 약 6개월 동안 초등학생 및 중학생 1200명(50개 학급 혹은 기관)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교육 내용은 총 2단계로 나눠, 1단계는 정보와 자료를 통한 학습, 2단계는 활동을 위한 캠페인 기획으로 진행된다.

강진구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은 "금호타이어는 그린 캠페이너를 비롯해 금호타이어 교실숲 조성 활동 등 청소년을 대상으로 교육을 통한 환경 문제에 대한 인식을 변화시키고 환경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금호타이어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속성을 확보할 뿐만 아니라 활동범위를 넓혀가며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전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금호타이어, 기후환경교육 `그린 캠페이너` 실시
금호타이어 그린캠페이너 포스터. 금호타이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