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수원특례시, `수수한 봄 밤` 6월 15일까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수원수목원 야간 운영,'수수한 봄-밤'에 초대합니다
6월15일까지 야간 운영…17일 저녁 영흥수목원 잔디마당에서 이재준 수원시장과 함께하는'수수한 봄-밤 오픈라디오'
수원특례시, `수수한 봄 밤` 6월 15일까지
수수한봄-밤 포스터. 수원시 제공

수원특례시가 수원수목원 개원 1주년을 맞아 17일부터 6월 15일까지 일월·영흥수목원을 야간에 운영하는 '수수한 봄-밤'을 진행한다.

주제 정원·온실은 오전 9시 30분부터 저녁 8시까지, 방문자센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문을 연다.

17일 오후 6시 영흥수목원 잔디마당에 '수수한 봄-밤'의 시작을 알리는 '수수한 봄-밤 오픈라디오' 행사를 영흥수목원에서 연다.

수원공동체라디오가 진행하는 오픈라디오는 이재준 수원시장과 함께하는 '수수한 봄-밤' 이야기(1부), 사연과 음악이 있는 '수수한 봄-밤'(2부)로 이뤄진다.

이재준 시장이 수원수목원을 소개하고, 소소한 수원 퀴즈(꿀떡 증정 이벤트) 코너를 진행하며 시민들과 소통한다. 2부에서는 '수수한 봄-밤'을 주제로 수목원을 가꾸고 만들어 가는 사람들의 이야기, 즉석 연주, 시민들의 사연을 듣는다.


야간 운영 기간에 어쿠스틱 기타&보컬, 마술쇼, 퓨전국악, 풍선 퍼포먼스, 저글링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도 열린다.
야간에 수목원을 산책하는 '수수한 봄산책', 야광화분을 만드는 '빛나는 야광화분', 업사이클(새활용) 화분과 태양광 등을 이용해 테라리움(유리병에 식물을 넣고 가꾸는 것)을 만드는 '업사이클 별빛 테라리움' 등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수원수목원의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할 수 있도록 '수수한 봄-밤'을 준비했다"며 "많은 시민이 방문해 수목원을 산책하고, 공연, 체험 프로그램을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수목원은 2023년 5월 개원했다. 지금까지 방문객이 68만 명에 이를 정도로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김춘성기자 kcs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