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비즈니스온, 1Q 영업익 전년비 22%↑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비즈니스온, 1Q 영업익 전년비 22%↑
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은 공시를 통해 1분기 매출 154억원, 영업이익 61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각각 전년 동기보다 2%, 22% 증가한 수치로 1분기 기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비즈니스온에 따르면 주요사업이 SaaS 중심으로 구성돼있어 높은 고객유지율 기반으로 반복매출의 꾸준한 증가가 이뤄지고 있으며, 일회성 구축형 매출의 비중을 줄이고 서비스 매출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면서 수익성이 높아지고 있다.

사업 영역별로는 작년부터 지속되고 있는 인사부문의 성장이 분기 최대 실적 경신에 기여했다. 대형 고객 대상의 솔루션 분야도 경쟁사와의 격차를 벌리며 선두 업체로의 지위를 공고히 했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재무부문은 세금계산서를 포함한 SaaS 매출이 지속 증가하고 있으며, 2분기부터 반복 매출에 크게 기여하는 대형 고객의 수주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전자서명 부문도 사용량 증가에 따른 SaaS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대형고객의 시장 수요도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데이터 부문의 경우 외형적으로는 매출이 소폭 감소했으나 외주 비중을 줄임으로써 영업이익과 영업이익률이 개선됐다.
비즈니스온 관계자는 "모든 사업부문에서 선도적 지위와 압도적인 솔루션 성능의 우위를 바탕으로, 그간 스마트빌을 통해 구축한 방대한 고객군에게 추가 솔루션 제공을 통한 업셀링과 크로스셀링이 증가하고 있다. 세금계산서와 재무, 전자서명, 인사, 데이터 서비스의 다양한 연계 구축 사례가 계속 늘어나고 있어 앞으로의 실적 개선이 더욱 기대된다"고 말했다. 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