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엠로, 1분기 매출 146억원 달성…영업익은 급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엠로, 1분기 매출 146억원 달성…영업익은 급감
엠로는 16일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1분기 매출 146억2532만원, 영업이익 3109만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보다 매출은 2.4% 증가해 1분기 기준 최대 기록을 달성했다. 다만 영업이익은 97%가량 감소했다.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전개되는 글로벌 SRM SaaS 솔루션 사업에 대한 투자와 연구개발비 확대 영향이라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엠로에 따르면 1분기에는 클라우드 서비스 사용료 매출가 전년 동기 대비 14.3% 증가하며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고객사로부터 매년 꾸준히 발생하는 기술료도 전년 동기 대비 10.8% 증가했다. 지난 3월 기준 회사의 수주잔고는 61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1.2% 증가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엠로는 △풍부한 영업 파이프라인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신규 버전 출시 △AI 사업 강화 △글로벌 시장 진출을 통한 매출 확대 등 다양한 모멘텀을 통해 성장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AI 소프트웨어 라인업을 꾸준히 확대하고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스마트스위트'의 신규 버전 v10.0 출시도 앞두고 있다.
엠로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해외 진출 준비 과정은 엠로의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와 AI 소프트웨어에 대한 경쟁력을 다시금 확인하는 시간이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높은 성공 가능성을 확신하고 있으며, 이를 발판삼아 글로벌 대표 소프트웨어 기업으로 도약하는 '엠로 2.0'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