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중앙전파관리소, 전파측정시스템 구축 사업 7년 연속 무재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중앙전파관리소, 전파측정시스템 구축 사업 7년 연속 무재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중앙전파관리소는 16일 LIG넥스원 구미하우스 현장에서 사업수행계획 등을 공유하고 안전관리 중대재해 예방 등을 위한 '전파측정시스템 구축사업 착수보고회 및 안전보건협의회'를 개최했다.

전파측정시스템 구축은 2018년부터 불법무선국, 혼신 등의 피해 최소화 및 전파이용 환경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노후 시스템을 연차적으로 고성능 시스템으로 대체를 추진해 온 사업이다. 전국 시도 무선국 밀집지역 74개소 원격국, 이동전파측정시스템 12대를 구축한다.

이번 착수보고회 및 안전보건협의회는 사업수행 현장에서 실시했다. LIG넥스원, 온품, 라온시스템즈, 성진테크놀러지, 한국정보기술단 등 사업 참여업체가 한자리에 모여 안전한 전파측정시스템 구축사업을 위한 근로자 의견 청취 및 방법 등을 논의했다.

아울러 김정삼 중앙전파관리소 소장은 지난해 구축·운용 중인 전파측정시스템 구미 원격국을 방문하고, 철탑 및 옥탑에서 안테나 설치·유지관리 작업 중 추락사고의 위험 요소를 사전에 제거하는 등 안전에 철저히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