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공급 급감 분양가 급등… 서울 분양 단지 곳곳 `마감 임박` 신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3월 분양가 전년 동기比 23.9% 치솟아…수억원 부담 가중
2026년부터 입주 물량도 통계 조사 이후 처음으로 1만가구 밑돌아
국토연도 공급 부족 우려…은평구 '은평자이 더 스타' 계약 가속도
공급 급감 분양가 급등… 서울 분양 단지 곳곳 `마감 임박` 신호
은평자이 더 스타 투시도

서울 부동산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서울 아파트 분양가의 끝이 가늠이 안될 정도로 오르고, 동시에 공급은 절벽으로 치달으면서 잔여 가구를 분양 중인 브랜드 단지는 계약률이 다시 껑충 뛰고 있다.

16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 따르면 올해 3월 말 기준 서울 아파트 분양가는 전월 대비 0.3% 올랐고, 전년 동월 대비 23.9% 급등했다. 8억원짜리 아파트를 분양 받는다고 가정하면, 1년 새 2억원 가까운 돈을 더 마련해야 한다. 실제 서울에서는 같은 뉴타운 내에서도 6개월 뒤에 선보인 아파트 분양가가 21.9% 뛰었다.

입주 물량도 '절벽' 수준이다. 부동산R114에 따르면 올해 1만여 가구에서 내년 3만5000여 가구로 늘어나지만, 2026년부터 3255가구, 2027년 4361가구로 크게 줄어든다. 입주량이 1만 가구를 밑도는 것은 관련 통계 공개 이후 처음이다.

신규 사업도 착수를 못하고 있어 공급이 늘어날 가능성은 사실상 '제로'에 가깝다는 분석이다. 금융권에 따르면 올 1분기 기준 토지비와 초기 사업비로 쓰기 위해 조달하는 단기 고금리 상품인 브리지론은 단 한 건도 성사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대형 건설사 10곳 중 7곳은 올 1분기 단 한개의 정비사업도 수주를 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지난 23일 국토연구원(국토연)은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 기자실에서 '주택공급 상황 분석과 안정적 주택공급 전략'이란 주제로 열린 백브리핑에서 "지금과 같은 상황이라면 정말로 2~3년 후에 서울은 주택 공급이 부족해지면서 가격이 불안해지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분양가가 뛰고, 입주 및 공급량이 줄자 서울 부동산을 사고자 하는 매수 심리도 살아나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시스템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서울 아파트 분양권 거래량은 192건으로 작년 같은 기간(98건)의 '배' 이상으로 늘었다.

부동산 전문가는 "분양권 거래가 활발해지는 이유로는 치솟는 분양가가 꼽히며, 특히 잔여가구를 공급중인 단지를 노리는 것도 좋은 내집마련 전략이자 자산을 불릴 수 있는 투자 방법"이라고 말했다.

분양중인 단지도 계약률이 껑충 뛰고 있다. 실제로 GS건설이 시공하는 '은평자이 더 스타'는 계약에 가속도가 붙었다. 은평구 신사동 일대에 들어서는 은평자이 더 스타는 지하 4층~지상 최고 25층의 2개동, 총 312가구다. 전용면적은 49㎡(소형주택), 84㎡(오피스텔)로 구성된다. 현재 전용면적 84㎡는 일찌감치 계약을 마쳤고, 현재 49㎡ 일부 잔여 가구를 분양 중이다.

은평자이 더 스타는 미래가치가 높은 입지도 돋보인다. GTX-A노선 등 연신내역에 계획된 GTX 노선들을 향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도보권에 6호선 응암역, 새절역이 위치한다. 새절역에 서부선, 고양·은평선이 신설될 계획으로 향후 3개 노선을 모두 도보권에 확보할 수 있다.


은평구 원도심 입지로 주변에 생활 인프라가 풍부하고, 충암중, 충암고 등 명문 사립학교 등이 가까운 학군지도 갖췄다. 차량을 통해 스타필드 고양, 이케아 고양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다채로운 수목과 산책로가 잘 갖춰진 불광천이 도보권에 자리해 쾌적한 주거환경도 더했다.
구매 부담도 크게 낮췄다. 계약금은 2000만원 정액제며, 중도금 전액 무이자 대출 혜택도 더했다. 즉 계약금만 내면 입주 때까지 추가로 들어갈 자금이 없다. 여기에 2026년 5월로 예정된 여유 있는 입주일도 장점이다. 은평구는 비규제지역이라 분양권 전매 역시 가능하다.

은평자이 더 스타는 '풀옵션' 수준의 기본제공 품목으로 선보이는 점도 화제다. 현관은 유럽산 포셀린타일 바닥에 신발장, 엔지니어드스톤 디딤판을 제공한다. 거실도 강마루 바닥에서 포셀린타일로 무상 업그레이드 가능하고, 간접조명, 유럽산 대형 포셀린타일 아트월이 기본이다. 알파공간도 붙박이장을 무상으로 선택할 수 있다.

주방 역시 유럽산 포셀린타일로 벽을 마감했으며, 주방 상판에 유럽산 세라믹 패널을 적용하고, 유럽산 하드웨어를 적용한 가구가 돋보인다. 욕실 역시 벽과 바닥을 유럽산 포셀린타일로 마감했고, 욕실수전도 아메리칸 스탠다드를 기본으로 설계했다.

추가로 전자 제품으로 거실과 침실, 알파공간 모두 시스템에어컨과 시스클라인 설치가 기본이다. 시스클라인은 GS건설과 자이S&D가 개발한 시스템으로 창문을 열지 않고도 공기 청정과 환기를 한 번에 할 수 있다. 또한 오브제냉장고, 식기세척기, 광파오븐렌지, 하이브리드쿡탑, 주방TV(13인치), 비데일체형 양변기 등도 무상이다.

분양 관계자는 "오피스텔은 이미 완판됐고, 일부 잔여 가구를 분양 중인 소형주택도 판상형 스타일의 3Bay 설계, 욕실 2개를 반영하는 등 소형 타입의 약점을 보완했고, 실제 평면을 눈으로 확인한 고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발빠르게 매수에 나서려는 고객들과 투자자들의 문의가 꾸준하다"고 말했다.

한편, 은평자이 더 스타 견본주택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덕은동 일대(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인근)에 위치한다.

이상훈기자 am8523a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