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푸틴 중국 간다…시진핑 초청으로 오는 16~17일 국빈방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는 16~17일(현지시간) 중국을 국빈 방문한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정례 브리핑에서 시진핑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푸틴 대통령이 방중할 계획이라는 일정을 밝혔다.

크렘린궁도 이날 푸틴 대통령의 중국 국빈방문을 확인하고, 베이징과 하얼빈 2개 도시를 방문한다고 추가적인 정보를 제시했다.

크렘린궁은 "푸틴 대통령의 취임 후 첫 해외 방문"이라며 "지난해 시 주석의 연임 뒤 첫 공식 방문에 대한 호혜적 조치"라고 설명했다.

푸틴 대통령과 시 주석은 중국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포괄적 파트너십과 전략적 협력 문제, 주요 국제 문제를 다룰 예정이다. 양국 정부는 두 정상이 여러 문서에 서명하고 양국 수교 75주년 기념식과 양국 문화의 해 개막식에도 참석할 예정이라고 했다.

시 주석은 최근 유럽 순방 중 정상 회담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올해 여름 프랑스 파리 하계 올림픽 기간 휴전을 공동 제안한 바 있다. 시 주석이 중국을 찾은 푸틴 대통령에게 올림픽 휴전을 요청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속보]푸틴 중국 간다…시진핑 초청으로 오는 16~17일 국빈방문
2022년 정상회담한 시진핑 주석과 푸틴 대통령.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