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하마스, 이스라엘군 압박 계속되자 인질 영상 공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하마스, 이스라엘군 압박 계속되자 인질 영상 공개
이스라엘군의 대피령이 내려진 가자 최남단 도시 라파 동부지역에서 피란길에 오르는 민간인들. 로이터 연합뉴스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무장정파 하마스가 이스라엘군의 가자 최남단 도시 라파에 대한 군사 압박을 계속하자 이스라엘 인질 영상을 공개했다고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등 이스라엘 현지 언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하마스의 군사조직인 알카삼 여단이 이날 공개한 10초 짜리 영상에는 지난해 10월 7일 가자지구로 끌려간 이스라엘 인질 나다브 포플웰(51)씨가 자신의 신원을 밝히는 모습이 담겼다. 알카삼 여단은 조만간 인질 관련 정보와 영상을 추가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하마스는 휴전 및 인질석방 협상의 주요 국면마다 이스라엘 인질의 영상을 공개해왔고, 이스라엘은 이를 비인도적인 심리전이라고 비판해왔다. 미국과 카타르, 이집트의 중재로 최근까지 이집트 카이로에서 진행된 휴전 및 인질 석방 협상은 성과 없이 마무리됐다.그러나 이스라엘과 하마스는 앞으로도 인질 협상을 계속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스라엘군은 지난 6일에 이어 이날도 하마스의 최후 보루로 여겨지는 라파 동부지역에 추가로 대피령을 내리고 군사적 압박을 강화했다. 박동욱기자 fufu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