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롯데홈쇼핑, 전남 신안에 `작은도서관` 89호점 개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롯데홈쇼핑은 지난 26일 전라남도 신안군에 '작은도서관' 89호점을 개관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도서관의 디지털 환경 구축을 위해 5000만원 상당의 스마트기기도 기증했다. 작은도서관 89호점은 롯데홈쇼핑이 도서관 개설 희망 지역을 공개 모집해 개관한 첫 사례다. 지난 2월 공개 모집 결과 아동 복지와 학업 지원이 절실한 신안군이 선정됐다.

개관식에는 롯데홈쇼핑 이동규 마케팅부문장, 박우량 신안군수, 김영환 대중소기업 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작은도서관은 2013년부터 11년째 이어져 온 롯데홈쇼핑의 대표적인 나눔 활동이다. '세상에서 가장 큰 꿈이 자라는 곳'이라는 슬로건 아래 전국 문화 소외지역 아동을 위해 친환경 학습공간을 구축하고 있다. 내년까지 100호점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동규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앞으로 지역 간 격차를 해소하고 미래 세대 아동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롯데홈쇼핑, 전남 신안에 `작은도서관` 89호점 개관
박우량(왼쪽) 신안군수와 이동규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이 작은도서관 89호점 개관·스마트기기 기증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홈쇼핑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