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거래소, 부산지역 이재민 구호키트 제작 봉사활동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거래소, 부산지역 이재민 구호키트 제작 봉사활동
24일 한국거래소 부산 본사에서 임직원 약 30명이 부산지역 이재민을 위한 구호키트 제작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한국거래소 제공.

한국거래소는 24일 '부산지역 이재민 구호키트 제작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혓다.

거래소는 부산지역에 재해재난으로 고통받는 이재민들이 임시 거처에서 사용할 긴급 생필품 구호 키트 1000개를 선제작해 재난 발생 시 바로 지원할 수 있도록 후원한다.

이번 구호키트 제작 봉사활동과 함께 KRX 임직원 봉사단의 새로운 이름인 'KRX행복드림이'를 발표하고, '행복을 나누는 KRX 행복 드림' 슬로건도 공개했다.

거래소는 향후 매월 임직원 가족과 함께하는 패밀 리가 떴다 봉사활동을 비롯해, 취약계층 배식봉사, 사회공헌주간 행복챌린지 등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정은보 거래소 이사장은 "KRX임직원 봉사단 행복드림이와 함께 다양한 봉사활동과 후원을 진행해 우리 사회 곳곳에 도움의 손길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