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부산은행·부산도시公 맞손… 300억 중기 대출펀드 조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부산도시공사와 '상생대출펀드' 조성
BNK부산은행은 23일 부산도시공사와 부산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위한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부산은행과 부산도시공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300억원 규모의 '상생대출펀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업체당 최대 10억원 한도로 대출을 지원하며 3.5%포인트(p) 금리 감면해 준다.

주요 지원 대상은 사업 개시일로부터 2년 이상 된 부산 소재 중소기업 중 부산도시공사가 조성한 산업용지에서 사업을 영위하는 제조업체다. 부산도시공사 협력 건설업체와 용역업체도 지원한다.

방성빈 부산은행장은 "이번 금융지원 협약이 장기적인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에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은행의 역할을 강화해 지역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부산은행·부산도시公 맞손… 300억 중기 대출펀드 조성
BNK부산은행. <사진=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