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포스코이앤씨 `노인·장애인 특화 홈서비스` 개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포스코이앤씨는 인공지능(AI) 및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홈 기술을 활용해 '노인·장애인 특화 스마트홈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포스코이앤씨가 지난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공개한 이 서비스는 충남 아산 '더샵 탕정인피니티시티 2차' 등 올해 분양 단지부터 사업 조건에 따라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리모컨 모양의 '원클릭 스마트스위치'는 홈네트워크에서 자주 사용하는 기능을 모아 목에 걸 수 있게 고안한 것이다. 침대에 누워있을 때나 휠체어 이동 시에도 가스 잠금 장치·난방·조명 등 가전기기 제어가 가능하다.

'AiQ스마트케어'는 집에 혼자 있다가 갑자기 건강에 이상이 생겼을 경우 입주자의 현재 상태 등 응급상황 정보를 자동으로 가족 및 지인에게 전달해 긴급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돕는다.

방마다 설치된 '스마트 스위치'는 청각 능력이 약한 이들을 위해 방문자 호출이나 비상상황 시 문자와 함께 색상 점멸 기능을 통해 상황을 전달한다. 이 밖에 월패드에도 음성지원은 물론, 점자 전용 화면과 패드를 적용했다.포스코이앤씨 관계자는 "장애인 및 노약자를 위한 특화 서비스 상품 개발을 통해 스마트홈 서비스 사용에 장벽을 느꼈던 분들께도 도움을 드릴 수 있게 됐다"며 "다양한 고객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스마트홈 상품 개발과 공급이 지속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포스코이앤씨 `노인·장애인 특화 홈서비스` 개발
방마다 설치된 '스마트 스위치'. <포스코이앤씨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