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벤츠 사회공헌위, 지구의 날 맞아 `그린플러스` 활동 진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딜러사에 '그린플러스 존'을 설치하고, 지구촌 전등끄기 캠페인 동참 및 임직원 행사 등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11개 공식 딜러사의 대표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에 마련된 그린플러스 존은 벤츠와 딜러사들이 탄소 저감을 위해 펼치고 있는 다양한 활동을 소개하고, 고객의 동참을 유도하는 등 탄소중립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현재 서울 강남대로 전시장, 서울 성동 서비스센터 등을 비롯해 부산 남천, 울산, 포항, 광주, 진주, 목포, 의정부 등 총 9개의 전시장에 설치됐으며, 올 하반기에 서울 동대문 및 제주 전시장에도 추가될 예정이다.

지난 2021년부터 참여해온 지구촌 전등끄기 캠페인 '어스 아워 2024'에도 동참한다. 서울스퀘어에 위치한 벤츠 코리아를 비롯해 전국 공식 딜러사 사무실 내 모든 전등을 이날 저녁 8시부터 9시까지 1시간가량 소등해 지구 환경 보전에 함께한다.


또 임직원을 대상으로 '그린플러스키즈 앰배서더 트레이닝'을 실시하고,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축하해 지구야!' 이벤트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임주희기자 ju2@dt.co.kr

벤츠 사회공헌위, 지구의 날 맞아 `그린플러스` 활동 진행
지구의 날을 맞아 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11개 공식 딜러사의 대표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에 설치한 '그린플러스 존'.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