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신세계I&C-노키아, `테크데이 2024`서 AI시대 네트워크 전략 제안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세계I&C-노키아, `테크데이 2024`서 AI시대 네트워크 전략 제안
형태준 신세계I&C 대표가 지난 19일 '테크데이 2024' 행사에서 환영사를 하는 모습. 신세계I&C 제공

신세계아이앤씨는 노키아와 함께 '테크데이 2024'를 진행, AX(AI전환) 혁신을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 전략을 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지난 19일 서울 중구에서 열린 '노키아 X 신세계아이앤씨 테크데이'에는 리테일·건설·제조·IT 등 주요 기업 관계자 120여명이 참석했다.

신세계아이앤씨와 노키아는 AI 등 디지털 기술이 가진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 전략의 핵심으로 고효율, 초연결, 보안성 세 가지 키워드를 제안했다. 또한, 5G 특화망, POL(패시브 광랜) 등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과 다가오는 6G 시대의 기술 전략에 대해서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세계아이앤씨는 2018년부터 노키아와 파트너십을 맺고 통신·엔터프라이즈·리테일·금융·제조·헬스케어·공공 등 다양한 산업군별 맞춤형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을 적용하며 시장을 확대 중이다.
형태준 신세계아이앤씨 대표는 "모든 산업군의 AX 전략 실행을 위해서는 방대한 데이터를 빠르고 끊김 없이 처리할 수 있는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이 가장 기본적으로 전제돼야하는 핵심요소"라며 "사람·사물·공간을 연결하는 네트워크 인프라 기술로 고객 라이프스타일을 디지털과 융합하고 기업 비즈니스를 혁신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